MY MENU

읽고,말하다

제목

읽고 말하다 <연금술사>

작성자
조관용
작성일
2020.08.27
첨부파일0
추천수
0
조회수
302
내용
소통을 할 수 있는 공간과 시간이 좋았습니다. 산티아고처럼 사람들이 자신의 이야기를 하고 자아를 찾을 수 있는 시간되었습니다.
0
0

게시물수정

게시물 수정을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.

댓글삭제게시물삭제

게시물 삭제를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.